서울대 장병탁 교수팀, 만화영화 빅데이터 기반 인공지능 기술 개발 > OnlineNews

본문 바로가기


한국인지과학산업협회 ㅣ OnlineNews

인지ICT융합산업 뉴스 | 서울대 장병탁 교수팀, 만화영화 빅데이터 기반 인공지능 기술 개발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2015-02-06 18:01 조회5,578회

본문

만화영화 빅데이터78를 통해 스스로 지식을 습득하는 인공지능 기술이 국내 연구진에 의해 개발됐다.

서울대 공대는 컴퓨터공학부와 인지과학연구소 장병탁 교수 연구팀(하정우 연구원)이 만화영화를 보고 그림과 언어가 연합된 개념을 습득하며 스스로 지능을 향상시키는 ‘상상력 기계(Imagination Machine)’를 개발했다고 3일 밝혔다.

장병탁 서울대 교수팀

 

<장병탁 서울대 교수팀>






연구팀은 이 기계에 뽀로로 만화영화 1232분 분량의 183개 에피소드를 스캔했다. 실험 결과 뇌신경망을 닮은 연상메모리 구조가 장면과 대사 간 의미적 관계와 시간적 줄거리를 학습했다. 학습 후에는 그림을 통해 연상작용으로 추론해 대응되는 언어 대사를 생성하고 대사가 주어지면 그림을 추론했다.

이 상상력 기계는 다양한 분야에 활용할 수 있어 벌써부터 큰 기대를 모으고 있다. 예를 들어 교육에서는 학습된 지식을 기반으로 외국어를 가르치는 개인 교사 역할을 할 수 있다. 인공지능으로 피교육자의 행동도 학습함으로써 학습능률을 극대화시킬 수 있다.

스캔하는 영화 데이터를 변경함으로써 다른 도메인의 지식도 습득할 수 있다. 아동 교육용 비디오를 모두 모아 학습한 뇌신경망 메모리를 로봇에 이식해 활용할 수도 있다.

장 교수는 “지금까지 빅데이터78 기술은 많이 연구됐으나, 만화영화 빅데이터로부터 지식을 자동으로 구축하는 기술은 세계 최초로 선보였다는 점에서 의의가 있다”며 “앞으로 빅데이터 기반의 인공지능 개발에 획기적인 발판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장 교수 연구팀의 이번 연구 관련 논문은 지난달 28일 미국 텍사스 오스틴에서 개최된 제29회 세계인공지능학술대회(AAAI-2015)에서 발표됐다. AAAI는 인공지능 분야에서 가장 권위 있는 학회로, 구두발표는 상위 12%에 포함되는 세계적으로 인정받은 연구에만 기회가 돌아간다.

 


사단법인 한국인지과학산업협회
대표자:장병탁  사업자등록번호 119-82-10924
NACSI | National Association of Cognitive Science Industries 서울시 관악구 관악로 1, 138-411(서울대학교컴퓨터연구소)
T.070-4106-1005 office.nacsi@gmail.com Copyrightⓒ NACSI All rights reserved. 로그인 ▲ TOP